엉뚱한 횡재
작성일 : 14-08-03 00:29  조회 : 3,294회 

엉뚱한 횡재

 

            

두 남자가 시골에서 차를 타고 가다가 고장이 났다.

밤이 다 된 시간이라 둘은 한 저택의 문을 두드렸다.

그러자 문이 열리고 과부가 나왔다.

  

『자동차가 고장났는데 오늘 하룻밤만 묵을 수 있을까요?』

 

과부는 허락했고 두 남자는 다음날 아침 견인차를 불러 돌아갔다.

몇달 후에 그 중 한 남자가 자신이 받은 편지를 들고 다른 남자에게 갔다.

     

『자네, 그날 밤 그 과부와 무슨 일 있었나?』

 

『응, 즐거운 시간을 보냈지.』

 

『그럼 혹시 과부에게 내 이름을 사용했나?』

 

『어, 그걸 어떻게 알았나?』

    

『그 과부가 며칠 전에 죽었다고 편지가 왔는데, 나에게 5억원을 유산으로 남겨줬어.』


 

바로 이돈이야...5억..부럽죠..ㅋㅋ



1327 남편을 흥분시키는 주문 김기우 10-15 4422
1326 요즘 방방 뜨는 유머 명언 김기우 10-14 4197
1325 제비의 구직광고 김기우 10-13 4213
1324 아내의 속마음 김기우 10-12 4129
1323 천국에서 보내온 유머 김기우 10-09 3907
1322 "만득이의 거시기" 김기우 10-03 4242
1321 거짓말 대회 대상. 김기우 10-03 3998
1320 특급 호텔 누드 일광욕 김기우 09-20 5211
1319 " 처제의 일기장 " 김기우 09-10 4344
1318 花無十日紅(화무십일홍) 김기우 09-10 4070
1317 웃는 게 남는 장사 김기우 09-04 4100
1316 마누라! 바람피운 흔적 김기우 09-02 4655
1315 마술사 임재훈 세계 최고의 신의 손 김기우 08-30 3925
1314 위험한 묘기 김기우 08-26 3931
1313 남편팝니다. 김기우 08-26 4617
1312 멋진 풍경으로 엮은 해학 유머 김기우 08-24 4566
1311 99 88 복상사가 최상팔자 김기우 08-24 3958
1310 최근 유행하는 특이하고 재미있는 건배사 모음 김기우 08-24 5112
1309 밝히는 남자는.....?? 김기우 08-21 4126
1308 강간죄. 아니 무죄니라 김기우 08-17 3536
1307 광규삼촌 막춤 작열 김기우 08-15 3326
1306 바람둥이남자와 약속지킨 하나님 김기우 08-15 3612
1305 죽은 이유들 김기우 08-10 3395
1304 두바이 불꽂 쇼 김기우 08-07 3193
1303 엉뚱한 횡재 김기우 08-03 3295
1302 복날을 앞둔 견공들은... (2) 김기우 07-27 4128
1301 신기한 마술 김기우 07-20 3258
1300 선비와 처녀 뱃사공 김기우 07-17 4076
1299 화려하고 웅장한 파리의 3大 밤무대쇼 김기우 07-16 3878
1298 있을때 잘혀~~ 김기우 07-11 4104
 1  2  3  4  5  6  7  8  9  10  11  12  13  14  15  16  17  18  19  20  다음 >  마지막 >>